다이빙과 관련된 기체의 법칙을 공부하다 보면  다이빙이 여러가지 과학과 관계가 깊다는 사실을 알게된다. 그러나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단계에서 기초적이기는 하지만 화학에 관한 지식바탕이 필요하다. 그래서 다이버들은 기체의 법칙이네 다이빙 물리학이네 하면 머리에 전기가 일어나 도망가고 싶어한다. 그러나 아무리 당신이 과학과 담을 쌓았다 해도 다음과 같은 말은 학창시절에 들었던 기억이 것이다. "모든 물체는 원자들의 집합체인 분자들로 구성되어있다" "모든 물체는 고체, 액체, 기체의 형태로 존재한다"이다. 당신은 여기까지만 알고 있다고 하자.

 

당신이 몰랐던 것을 말해 보자. 고체는 상대적으로 낮은 온도에서 만들어지는데 때는 분자들이 격자형태로 규칙적인 패턴을 유지하고 있을 때이다. 때도 분자들은 움직이기는 하지만 어느 정도 일정하게 정해진 좁은 간격 사이에서만 왔다갔다 한다. 온도가 상승하면 분자들의 운동범위가 커지면서 고체는 액체로 변한다.  온도가 높아지면 분자들의 간격은  더욱 크게 벌어져 분자들이 물질의 표면에서  이탈해 나오는데 이것을 우리는 기체라고 부른다.

 

높은 수준의 정밀 과학으로는 안그렇지만  고체와 액체는 물질자체가 압축이 되지 않는 것으로 간주된다.  압력을 받아도 부피(물질이 차지하고 있는 공간) 줄어들지 않는다.바로 사실이 우리 인체 내부기관들 대부분이 물에서 하강하거나 상승할 영향을 받지 않는 이유를 설명해 준다(그러나 가지 예외가 있으며 폐는 대표적인 예외가 된다).

 

액체와 고체의 성질은 위와 같은데 반하여 기체는 성질이 아주 다르다.  압축이 잘된다. 액체와 고체에 비하여 분자들의 거리가 아주 멀기 때문이다.

 

선입관이나 우리의 기본 상식에서 완전히 벗어나 상상을 해보자. 지구에는 사실상 두개의 바다가 있는 것이다.  하나는 액체의 바다이며 다른 하나는 기체의 바다이다. 액체의 바다는 우리가 알고 있는 바다이며 기체의 바다는 대기를 말한다. 바다 위에 광어가 살고 있듯이 우리 인간은 기체의 바다 위에 살고 있는 광어에 비유될 있다.우리 위로는 수만 미터의 공기 바다가 존재하고 있다. 그리고 공기는 물질이기 때문에  무게를 가지고 있다.   기체의 바다가 땅에 내려 쏟는 무게는 1 면적당 1kg/ 또는 1bar(1인치 면적당 14.7 파운드)이며 이것을 보통 1기압이라고 한다.

 

 

 

압착의 법칙

 

 

다이버가 가장 먼저 부딪치는 물리적 법칙은 압착의 법칙이다. 고막이 아프고 터지며 폐가 파괴되는지를 설명하는 것이 법칙이다. 이것은 당신이 초보자 과정에서 배운 보일의 법칙을 말하는데  보일의 법칙이라고 하면 기억되지도 않고  괜히 어려운 생각만 든다.

 

압착의 법칙이란 단순하다. 고무주머니 속에 기체(공기) 넣고 사방에서(전체 표면에서) 짓누르면 크기가 줄어드는 것을 말한다. 여기서 고무주머니는 폐와 같은 성질이다. 예를 들어 고무풍선을 물속으로 가지고 들어가면 수심(압력)  깊어지는데(커지는데) 따라 부피가 줄어들 밖에 없다. 사람이 물에 들어가도 동일한 성격의 압력이 인체의 사이너스(인체속에서 공간(기체) 가지고 있는 기관) 짓누른다. 그래서 우리는 다이빙중에 귀속의 압력을 높여주기 위해 소위 이퀄라이징(압력평형)이란 행위를 하는 것이다.

 

귀가 아프고 안면 두개골에 찌르는 같은 통증이 나타난다고 해서 죽는 것은 아니다.

 

다이빙하다가 숨을 내쉬지 않고 상승하면 폐가 확장되어 파괴되는 것은 압착원리의 반대현상으로 발생하는 것이다(폐의 공기 순환을 가로막는 천식이나 가타르성 질환 폐질환이 있어도 같은 결과가온다).상승하면 수압이 약해져(압착력이 약해져) 고무풍선() 팽창되는데 공기가 빠져나갈 구멍이 없으면 !하고 터질 밖에 없다.

 

초보시절 배운것을 다시 복습 해보자. 우리가 바닷물 속으로 하강하면 10m 수심당 1기압이 증가한다. 10m 수심의 압력은 대기의 압력 1기압과 물의 압력 1기압이 합해져 1기압이 된다. 30m 수심에선 물의 압력 3기압+1대기압 = 4기압이 된다. 30m 수심에서는 대기압력의 4배가 된다.

 

정도의 수학이라면 어려울 것도 없지 않은가? 사실 수학도 아니다. 그런데 이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알아보자. 이해하기 쉬우니 겁먹지말라.풍선속의 공기는 수심(수압) 따라 부피가 준다고 했다. 예를 들어 10m 수심(2기압)에선 수면에 있을 때의 반으로 줄어들고 20m 수심(3기압)에선 3분의1 30m 수심(4기압)에선 4분의 1 줄어든다. 상승할 때는 반대 비율로 부피가 증가한다. 30m 수심에서 풍선속에 공기를 일부분만 넣어가지고 수면까지 상승하면 부피가 4배로 커진다.

 

예를들어 20리터의 공기가 풍선을 30m 수심(4기압) 가지고 들어간다고 해보자. 이때 부피가 어떻게 줄어드는지는 간단한 분수로 표현할 있게 된다는 것이다. 분자는 20(리터)이고 분모는 4(기압)이며 20/4 표시되고 분수를 허물면  5 된다. 1/4 부피가 줄어 5리터가 된다.

 

 

공기는 되진다

 

 

압착의 원리는 하나의 다른 뜻을 가지고 있는데 그것은 공기의 밀도와 관계된 것이다. 압력과 부피의 상관관계에서 있듯이 압력과 공기 밀도의 관계도 상식적으로 금방 생각할 있는 것이지 어려운 현상의 추리도 아니다.풍선에 압착을 가해서 부피가 줄었다면 이는 풍선 안에서 공기의 분자들이 거리를 좁혔다는 뜻이다. 분자의 거리가 좁아졌다는 것을 다른 말로 하면 공기가 되진 것이다.

 

그러나 압력/부피의 관계와 압력/밀도의 관계가 다른 것은 압력/부피는 한쪽이 커지면 다른 쪽이 작아지는 관계(역비례)인데 반하여 압력/밀도의 관계는 한쪽이 커지면 다른 쪽도 커지는 관계(정비례)라는 점이다.압력/밀도의 관계는 지하철 푸시맨이 힘을 써서( 압력을 가해서) 사람들을 밀면  차량 속으로 많은 사람들이( 되진 기체) 들어가게 되는 것과 같다.

 

한번 하등 수학을 사용해서 설명해 보자. 풍선을 2기압(10m 수심) 속으로 가지고 들어가면 부피는 (1/2)으로 줄어들지만 밀도(분자들의 간격에 의한) 당연히 2배로 증가할 것이다. 반으로 줄어든 부피 속에 동일한 수의 분자가 들어있기 때문이다. 3기압에서는 부피는 1/3 줄어들지만 밀도는 3배로 증가될 것이다. 4기압에서는 4, 5기압에서는 5 이렇게 계속되는 것이다.

 

그래서 어쨌단 말인가? 다이빙할 때마다 잠수시간(탱크의 사용시간) 차이가 나는지 알고 싶다면 사실을 알아야 한다.

이해하기 좋은 예를 든다면 스킨다이빙(자멱질) 비교하면 된다.  스쿠바 장비 없이 자멱질로 물속에 들어가면 압착의 원리에 의해  폐의 부피가 줄어든다.  깊게 스킨다이빙을 많이 해본 사람은 폐가 축소되는 것을 느낀다.

 

그러나 스쿠바 다이빙을 하면서는 폐가 축소되는 기분을 느끼지 못한다.탱크의 공기로 숨쉬면 그런 일은 발생하지 않는다.

 

탱크로 공기를 숨쉬면 호흡 마다 폐는 정상적인 부피의 공기가 속에 채워진다. 그러나 폐를 채우기 위해서는 주변의 수압과 대등한 압력을 발휘하는 높은밀도의 공기( 공기) 들어가야 한다. 구체적으로 말하자면 10m 수심에서 마시는 공기는 수면에서 마시는 공기보다 밀도가 2배가 높다(2배가 된다).

 

2배로 진한 공기를 폐에 채우자면 탱크로부터 2배가 많은 분자량을 끄집어내 마셔야 한다. 따라서 탱크 속에 있는 일정량의 분자량은 빨리 소모된다.  10m 수심에서는 수면에서 공기 분자 재고량을 소비시키는 시간의 절반의 시간에 재고량을 소진시키게 되는 것이다.  20m 수심(3기압)에선 1/3시간 밖에,  30m 수심(4기압)에선 1/4시간 밖에 숨쉬지 못하는 것이다. 이것은 하나 더하기 하나의 수학에 불과하다.

 

그러나 주의할 일이 있다. 간단한 계산법은 당신이 탱크의 공기를 얼마동안 사용할 있는가를 알고 싶을 대략 짐작할 있는 정도로 밖에 이용할 없다.  추위, 힘씀, 스트레스 같은 요인들이 공기의 소모속도를 크게 좌우시키는 것인데 공식은 이런 요인들을 감안하고 있지 않기 때문이다. 그리고 공식은 일정한 한가지 수심에서만 다이빙할 적용시킬 있는 것도 문제이다. 한가지 수심에서만 다이빙하는 다이버가 어디 있겠는가?

 

이제 여기까지 이해했다면 기체의 법칙과 관련하여 이치에 맞지않는 다이버들의 믿음 한가지를 소개해보자. 다이버들은 교육받을 만약 물속에서 공기가 바닥나도 수면으로 상승하는 도중에는 몇모금의 공기는 마실 있으므로  비상상승시 레귤레이터를 버리지 말고 입에 문채로 상승하라고 배운다.

 

그런데 내용의 원리에 대해서는 많은 다이버들이 잘못 알고 있다. 그들은 현상이 상승할 압력이 약해지므로 탱크 속의 공기가 팽창되는 압착의 원리에 의한것 이라고 설명한다. 그러나 그것이 아니다.

 

스쿠바 탱크는 풍선이 아니라 딱딱한 고체 용기임으로  주변압이 낮아진다고 해서 속에 공기가 팽창될 수는 없는 것이다. 만약 공기를 가득 채운 스쿠바 탱크(레귤레이터를 조립시킨 ) 실수로 인해서 10m 수심 속에 빠졌다고 가정하자.  이것을 회수해 오려고 물속에 들어가 보았더니 마찬가지로 200bar 가르키고 있을 것이다. 이말은 탱크가 수압에는 영향을 받지 않는다는 뜻이다. 바닥난 탱크에서 상승시에 조금의 공기가 나오는 것은  압착의 원리에 의한 것이 아니라 레귤레이터의 작동원리에 기인한 것이다.

 

 

탱크의 공기가 바닥났다는 것은 탱크 속의 공기가 완전히 비었다는 뜻이 아니다. 공기가 바닥났다는 것은 공기의 잔압이 주변 수압과 일치해 있거나 약간 낮은 상태에 도달했다는 뜻이다.  그런데 레귤레이터는 주변 수압보다 약간 높은 압력으로 공기를 공급하게 설계되어 있다. 그래서 공기를 공급해 주지 못하는 것이다. 음료수병으로부터 속에 공기를 빨아먹을 없지만 그속에는 공기가 들어 있는 것이다. 상승을 하면 탱크의 압력이 주변수압보다 높아지기 때문에 약간의 공기가 나올 있는 것이다. 몇모금의 공기는 없는 것보다는 비교할 없게 귀중한 것이다.

 

 

트렁크의 법칙

 

 

예로 자동차의  "트렁크의 법칙" 설명하기로 하겠다. 엄청나게 뜨거운 공기를 가득 채운 탱크를 자동차 트렁크에 실어놓았었는데 나중에 보니 탱크가 비어 있었다.

 

폭발방지 안전핀이 터져버린 것이다. 공기의 분자들이 열을 받아 날뛰기 시작했고 끝에 가서는 제한된 공간에 갇혀있을 없을 정도로 뜨거워져 세차게 빠른속도로 땡크의 벽을 두드린 분자들의 운동이 안전핀을 파열시킨 것이다. 안전판이 없었다면 탱크는 폭발될 있다(* 안전판은 주기적으로 검사하고 새것으로 교체시켜야 안전하다).

 

스쿠바 탱크는 온도가 섭씨 1 상승할 때마다 9psi 압력이 상승한다.  그러나 잔압계들은 정도의 압력변화를 나타낼 있을 만큼 눈금이 새밀하지 않다.

 

압착의 법칙과 트렁크의 법칙을 동시적으로 결합시키면 부피, 압력, 온도에따라 기체가 어떤 성질을 나타낼 것인지 일목요연하게 있다. 그러나 수준은 수학 선생님들이나 좋아할 일이므로 우리는 거기까지 필요가 없다.

 

 

요술의 법칙

 

 

기체의 법칙 중에는 마술이나 요술처럼 생각될 있는 법칙이 있다.  이것은 교과서에선 "달톤의법칙" 이라고 하는데 다른 경우에서와 같이 달톤의법칙이라고 기억하고 있으면 나중에 다른 과학자의 이름이 붙은 법칙들과 혼돈되어 오리무중이 된다.

 

우리들의 생명유지에 필수적인 고마운 공기가 깊은 수심에 들어가면 갑자기 독이 되버리는데 이것이 바로 요술이 아니고 무엇이겠는가?

 

달톤이 발견한 것은  공기(기체) 몇가지 기체로 혼합되어 있다해도  구성 기체들은 각각 기체 자신의 특성대로 성질을 나타낸다는 것이다. 다른 말로 하면 기체는 다른 기체와 섞여있지 않은 것처럼 다른 기체와는 상관없이 특성을 나타낸다는 것이다. 알기 쉽게 말하면 어떤 혼합 기체가 질소 80% 산소 20% 구성되어 있다면 기체가 발휘하는 압력중  80% 질소가 발휘하는 것이고 20% 산소의 압력이란 것이다.혼합기체속에서 개별 기체가 가지는 압력을 부분압력이라고 말한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부분압은 혼합기체속에 해당 기체가 차지하고 있는 분자수와 비례적이란 사실이다.

 

말의 개념이 아직도 머리에 들어오지 않는다면 예를 들어 설명해보자.복잡하지 않도록 위에서 예로 숫자를 다시 사용해 보자.  우리가 질소 80% 산소 20% 있는 환경 속에 있다고 가정하고 기압은 1기압 상태라고 하자. 가정된 기체는 일반 공기의 성분에서 미량만 포함된 기체들을 삭제시킨 개념이다.

 

요술법칙에 따라 1기압 20% 산소의 것이고 80% 질소의 것이다.  따라서 산소의 부분압은 0.2기압이고 질소의 부분압은 0.8기압이다.

 

이제 압력을 배로 높여 2기압으로 올려보자(온도는 일정한 것으로 가정한다) 이때 기체가 발휘하는 부분압은 비례로는 그대로 20 80이다.

 

하강을 하면 주변압력이 높아진다.  압착의 법칙에서 물질이 되지는 현상을 설명 했었다. 폐를 채우려면 많은 분자량을 마셔야 한다. 그러나 폐에 들어가는 산소와 질소의 비례는 20 80 그대로이다. 예를 들어 수면에서 폐에 들어차는 공기의 분자수가 100이며 마시고자 하는 기체가 산소 20% 질소 80% 혼합기체라면  속의 100개의 분자 80개는 질소이고 20개는 산소이다.

 

이제 40m 수심(5기압)으로 하강해 보자. 이곳은 수면의 기압보다 5배로 기압이 높다. 여기선 호흡마다 500개의 분자를 마셔야 폐가 채워진다(위에서 가정 했던 ). 분자량은 수면에서 마시는것의 5배이다. 당신은 질소/산소 80/20 혼합기체를 마시고 있으므로 질소는 한번에 400(80x5) 먹고 있으며  산소는 100(20x5) 마시고 있다.

 

여기서 주의해 것은  40m 수심에서 산소가 100   폐에 들어간다는  것은(질소 400개와 함께 들어가지만) 생리적으로는 수면에서(1기압하에서) 순수산소를 마시는 것과 동일하다는 사실이다(수면에서의 용량은 100개의 분자였다). 이것이 요술이 아니고 무엇인가?

 

그러나 웃고만 있을 일이 아니다. 만약 탱크에 공기를 주입할   1% 일산화탄소가 섞여들어간다고 하자(이런 일이 없도록  콤프레서 관리를 부지런히 해야 한다).  위의 에에서와 같이 수면에서(1기압에서) 폐에 100개의 분자가 들어가서 부피가 채워진다면 100 한개는 일산화탄소이다.  그러나 40m 수심(5기압) 들어가면 500개의 분자를 마셔야 폐가 채워지며 500개의 분자 일산화탄소가 1% 섞여 있으므로 수심에서 매번 호흡할 마다 폐에 들어가는 일산화탄소 분자는 5개가 된다.

 

여기서 문제가 어디에 있는가하면 40m 수심에서 5개의 일산화탄소를 마시는 것은 생리적 효과면에서는 수면에서 5% 일산화탄소로  오염된 공기를 마시는 것과 동일하다는 것에 있다(100 중의 5 5퍼센트이다).

 

위에서 말해주는 뜻은 수면에서 마실 때는 아무 없었던(견딜 있었던) 독성 기체가 물속으로(높은 압력 속으로) 들어가면  즉시 독성을 나타낸다는 것이다.  손가락이 손에서 떨어지지 않듯이 일단 탱크에 기체를 채우면 안의 기체들의 함량비율은 변하지 않는다. 문제는 단지 고압에서 마시기 때문에 나타나는 것이다.

 

 

소다수의 법칙

 

 

나의 속에 기포가 있다!

 

 

액체를 들여다 보면 액체의 분자들 사이로 기체가 들어갈 자리는 없어 보인다.

그러나 기체는 액체 속으로 들어갈 있다. 이것을 "용해"라고 부른다.  아마 당신은 얼음 담긴 잔에 소다수를 부어 경험이 많아서 액체 속에도  기체가 있다는 사실을 금방 알아차릴 수도 있을 것이다. 소다수에 거품이 일어나는것은 액체로부터 이산화탄소가 탈출해 내오는 현상이다. 기체는 용해상태에선 눈에 보이지 않지만 무엇인가가 작용해서 자극을 주면 뛰어나온다.

 

여기서 다른 하나의 중요한 개념이 등장하는데 그것은 기체는 액체에 용해되어 있으면서도 압력을 발휘한다는 것이다. 이것을 전문가들은 기체의 장력(gas tension)이라고 부르지만 우리는 내부압력(internal pressure)이라고 부르는 것이 편하다.

 

맥주와 관련시켜 말해보자. 맥주는 병마개를 새로 땄을때 잔이 맛이 좋은가? 이유는  마개를 새로 땄을 맥주 속에는  가장 많은 이산화탄소가 용해되어 있기 때문이다. 마개를 열어두고 시간이 오래 지나면 이산화탄소가 빠져나와 맥주 맛은 밋밋해지는 것이다. 말을 바꾸어 말하면 맥주는 액체속의 내부압력이 하강하면 맛이 떨어지는 것이다.

 

하나 알아야 중요한 내용은  기체가 액체에 용해되는 정도는 압력과 온도에 영향을 받는다는 사실이다.우주선을 가상해 보자. 안에 물을 담은 컵이 있고 방은 문이 열려있다. 완벽한 우주의 진공상태에 놓여있다. 속에는 기체가 용해되어 있지 않다. 그러나 방문을 닫고 공기를 집어넣으면(압력을 가하면) 컵의 물에도 기체(공기의 성분이 되는 기체들) 용해되어 들어간다. 그리고 기체는 내부 압력을 가지게 된다.

 

내부압력이란 것도 요술법칙에 지배를 받는다. 구성 기체들이 각각 자신의 부분압만을 발휘한다는 것이다. 기체의 용해는 액체속의 내부압력이 물을 누르고 있는 외부의 압력과 동등해질 까지 계속된다.  그러나 시간은 상당히 길기 때문에 균형이 이루어질 때까지 기다리려면 책이라도 읽고 있어야 한다.

 

액체 속에 용해되어 있는 기체의 압력과 표면에 닿아있는 공기의 압력이 동일하지 않고 차이가 있을 차이를 압력 기울기(pressure gradient)라고 부른다.  압력기울기가 때는 액체 속으로 기체가 용해되는 속도가 빠르다.  지하철 차량 안이 비어있을 사람들이 빠른 속도로 들어갈 있는 것과 같다.  그러나 기체의 분자들이 계속 물에 용해되고 있으면 압력기울기는 작아진다(차량 속에 사람이 많이 들어가 있을수록 다음 사람이 들어가는 속도는 느려진다). 분자(승객)들이 물에 용해되는 속도가 느려지는 것이다.

 

시간이 지나면 액체 속의 기체장력은 물과 접촉해 있는 공기의 압력과 동일해 진다. 액체와 공기 사이에 분자들이 들락날락하지만 실질적으로 넘어가는 분자는 없게 된다. 때를 기체가 물에 포화(saturate)되었다고 말한다.

 

다시 우주선으로 돌아가자.방에 공기를 가압시키면 방에 들어간 공기의 압력만큼(물에 닿아있는 공기의 압력만큼) 기체의 내부압력이 증가하여 나중에는 균형상태인 포화상태가 이루어진다. 이제 방의 공기를 빼기 시작했다고 하자. 아니 방에 공기가 하나도 없이 빠져나갔다. 물에 용해된 기체들도 탈출하기를 원한다. 물이 가두어 능력 이상으로 기체를 간직하고 있는 상태인데 때를 과포화(supersaturation)라고 부른다.

 

때부터 기체는 내부압력이 공기의 압력과 동일해질 까지(진공환경이라면 제로가 까지) 물로부터 탈출해 나온다. 공기의 압력을 서서히 낮추면,  그리고 컵을 흔들지 않거나 물에 이물질 입자가 없으면 기체가 물에서 빠져나오는것은 눈에 보이지 않는다. 기체방울이 형성되지 않는다. 그러나 가압중인 공기 압력을 급히 해소시키면(또는 물을 세차게 흔들거나 이물질 입자를 넣으면) 기체는 빠른 속도로 탈출하여 소다수 병을 흔들었을 처럼 기체의 분자들이 뭉쳐 눈에 보이는  거품을 형성시킨다(이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아시나요?)

 

그러나 드라마에는 압력 말고 다른 주인공이 있다. 그것은 온도이다. 열은 액체의 분자운동을 증폭시킨다. 액체의 분자들이 강하게 날뛰므로  기체의 분자들이 들어갈 틈이 좁아진다. 물을 끊일 속에 공기방울이 생기는 것은 바로 이현상 때문이다. 냄비의 뜨거운 바닥에서 작은 공기방울들이 생기는것은 속도가 빨라진 액체 분자들의 운동이 물에 용해되어 있는 기체를 몰아내기 때문이다.

 

이제 즉시 있는 것은 액체는 기체가 많이 용해될 있다는 사실이다. 액체의 분자들은 느리게 운동하므로 기체가 들어갈 자리가 넓어지는 것이다. 지하철 승객을 생각해 보자. 습도 높고 더운 짜증나는 날과 추운 겨울날 승객들의 행동은 어떻게 다른가? 더운 날엔 승객들이 사람들과 거리를 멀리하려한다. 그러나 추운날엔 서로 거부감이 덜한 많은 사람들이 차량 속으로 들어갈 있다.

 

현상이 우리 다이버들에게 중요한지 모르겠는가? 기체는 우주선의 물컵의 예에서와 같이 우리 몸의 혈액과 조직에 용해되기 때문에 중요한 것이다. 그러나 용해되는 과정이 문제가 되는것이 압력이 약해져 기체가 빠져나올 때가 문제인 것이다. 일정 조건이 갖추어지면 기체가 속에서 기포를 형성시켜 감압병을 일으키기 때문이다.

 

그러나 물컵과 인체조직은 복잡성에 차이가 있어서 "흔들은 소다수 " 같은 단순한 이론으로는 감압병을 이해시키기가 어렵다.

 

그러나 소다수 병에 용해된 이산화탄소든 혈액 속에 용해된 질소든  이들이 행동하는 물리학적 원리는 동일하다. 그러나 두가지는 칼럼으로 다루려면 완전히 서로 다른 주제가 된다. 다만 우리는 난해한 기체의 법칙을 압착의 법칙, 트렁크의 법칙, 요술의 법칙 그리고 소다수의 법칙 이렇게 단순화시켜서 개념을 오래 유지하고 있는 것이 중요할 뿐이다.

 

원문인용 : https://blog.naver.com/PostView.naver?blogId=unicx&logNo=140013908541

Posted by 솔라리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228. 제주 난파선

시작 : 09:54

종료 : 10:25

다이빙타임 : 31분

최대수심 : 35.1미터

평균수심 : 18.9미터

수온 : 22도

 

#229 : 소천지

시작 : 11.19

종료 : 12:14

다이빙타임 : 55분

평균수심 : 11.4미터

최대수심 : 15미터

수온 : 23도

Posted by 솔라리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다음과 같은 승인 된 국가에서 항공편을 통하여 입국해야 합니다.

그리스, 네덜란드, 노르웨이, 뉴질랜드, 대한민국, 덴마크, 독일, 라트비아, 리투아니아, 말레이시아, 몰타, 미국, 바레인, 벨기에, 부탄, 불가리아, 브루나이, 사우디아라비아, 스웨덴, 스위스, 스페인, 슬로베니아, 싱가포르, 아랍에미레이트, 아이슬란드, 아일랜드, 에스토니아, 영국, 오스트리아, 이스라엘, 이탈리아, 일본, 중국, 체코, 칠레, 카타르, 캄보디아, 캐나다, 키프로스, 포르투갈, 폴란드, 프랑스, 핀란드, 헝가리, 호주, 홍콩

· 승인 국가에서 21일 이상 체류해야 하며, 경유, 환승은 허용 되지 않습니다.

· 태국을 출발하여 승인 국가를 21일 이하로 여행하고 귀국하는 태국인, 태국 내 거주 외국인은 허용합니다.

2. 입국증명서(COE)를 지참. COE 발급 : https://coethailand.mfa.go.th/

3. 태국으로 출발 72시간 이내에 발급된 PCR검사 음성 증명서 지참

· 또는 3개월 이내에 발급된 코로나19 완치 진단서도 가능

4. 코로나19에 대하여 미화 5만달러 이상 보장하는 의료보험 가입

5. 1박 이상의 AQ(지정 검역 시설) 또는 SHA+(방역인증+) 호텔 지불 확인증

· 1박 숙박 및 1회분의 PCR 검사료, 항원검사키트 포함

6. 예방접종증명서(완전접종)

· 백신을 완전히 접종한 사람들의 경우, 여행일 14일 전까지 태국 공중보건부(MoPH) 또는 세계보건기구(WHO)가 승인한 백신을 포함한 예방접종 증명서가 증명된다.

· 적어도 여행일 14일 전에 승인된 백신을 최소 1회 접종한 예방접종 증명서.

· 부모나 보호자와 함께 여행하는 12세 미만 여행자는 이 예방접종 요건에서 면제되지만, 여행 72시간 이내에 COVID-19가 감지되지 않는다는 RT-PCR 결과가 포함된 진단서를 소지

7. 태국으로 출발 전 출국심사

8. 태국의 각 국제공항에 도착 후 지정된 검역 교통편을 이용하여 지정검사소 또는 예약된 숙소로 이동하여 PCR 검사

· 알림앱(머차나) 다운로드 설치. 숙소에서 결과 대기

9. 검사 결과가 음성인 경우 태국 어디든 갈 수 있음

COVID-19에 음성 반응이 나올 경우, 여행자들은 태국의 어느 곳이든 갈 수 있고 각 여행자는 숙소를 예약할 때 선불한 ATK를 받게 됩니다.
COVID-19 증상을 경험하는 여행객은 제공된 ATK를 사용하여 즉시 테스트를 수행해야 합니다.

증상이 없을 경우 여행자는 6-7일차 COVID-19 자가 테스트를 위해 제공된 ATK를 사용해야 하며, 호텔 또는 숙박시설의 직원에게 결과를 보여주고, MorChana App에 결과(봇 감지 및 미감지)를 기록해야 합니다.


호텔/AQ 직원은 여행객이 최소 7일 동안 스스로 모니터링하도록 권장해야 합니다. 여행객이 COVID-19 증상을 경험하는 경우 호텔/AQ 직원은 해당 지역의 전염성 질병 관리 담당자에게 즉시 알려야 합니다.

10. 태국에서 다른 나라로 여행하는 여행자는 여행지의 해당 국가가 발표한 지침과 조치를 따라야 합니다

출처 : https://www.tatnews.org/2021/10/quarantine-free-thailand-reopening-for-vaccinated-tourists-from-1-november-2021/TAT News

Posted by 솔라리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From 1st November, foreign tourists arriving in Thailand, without being required to enter quarantine, must meet 7 conditions, according to the Bureau of Risk Communication and Health Behavior Promotion of the Disease Control Department, on Wednesday.

Foreign arrivals must:

  1. Come from countries specified by the Thai Public Health Ministry as being low risk and arrive by air.
  2. Have certificates to confirm that they have received two doses of a recognised COVID-19 vaccine.
  3. Have negative COVID-19 results from RT-PCR tests conducted within 72 hours prior to arrival in Thailand.
  4. Have a minimum of US$50,000 health insurance coverage.
  5. Have written/electronic confirmation of hotel bookings in Thailand.
  6. Download and install a specified app upon arrival at the airport and undergo RT-PCR tests within 24 hours of arrival.
  7. Have negative test results before travelling domestically without quarantine. 

The government’s policy of reopening the country to foreign travellers is based on three models.

The first is that arriving tourists, who are not fully inoculated, will be required to be isolated for 7 to 14 days depending on the case. The second is the “sandbox” model, which will be on trial in 17 provinces and the third is no quarantine for tourists who meet the seven conditions set by the Thai government.

Although foreigners can enter Thailand with the fewest possible restrictions, the government attaches importance to the safety of the Thai people and the country’s health system, which must be capable of coping with the new challenge, said the department.



11월 1일부터 태국에 입국하는 외국인 관광객은 검역에 들어갈 필요 없이 7가지 조건을 충족해야 한다고 질병관리부 위험소통보건행동증진국이 11일 밝혔다.

외국인 입국자는 다음을 충족해야 합니다.

1. 태국 공중보건부에서 위험도가 낮다고 지정한 국가에서 항공편으로 도착합니다.
2. 공인된 COVID-19 백신을 2회 접종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는 증명서가 있어야 한다.
3. 태국에 도착하기 72시간 전에 수행된 RT-PCR 테스트에서 음성 COVID-19 결과가 나왔다.
4. 최소 $50,000의 의료 보험 혜택을 받으십시오.
5. 태국 내 호텔 예약에 대한 서면/전자 확인을 받습니다.
6. 공항 도착 시 지정된 앱을 다운로드하여 설치하고 도착 후 24시간 이내에 RT-PCR 테스트를 받으십시오.
7. 검역 없이 국내로 여행하기 전에 검사 결과가 음성입니다.

정부가 외국인 여행객에게 다시 개방하는 정책은 세 가지 모델이 바탕이다.

첫 번째는 접종을 완전히 하지 않은 입국 관광객은 경우에 따라 7~14일 동안 격리해야 한다는 것이다. 두 번째는 '샌드박스' 모델로 17개 주에서 시범 운영되며, 세 번째는 태국 정부가 정한 7개 조건을 충족하는 관광객에 대한 검역 금지다.

비록 외국인들이 가장 적은 제한으로 태국에 입국할 수 있지만, 정부는 태국 국민들의 안전과 새로운 도전에 대처할 능력이 있어야 하는 국가의 보건 시스템을 중요시하고 있다고 법무부는 말했다.

 

출처 : https://chiangmaione.com/featured/thailand-sets-out-7-conditions-for-foreign-arrivals-without-quarantine?fbclid=IwAR2a-Ua6_nbeHYEFwHpXIn8_M_FNwAqKo1kvbfE8cwsX3oWh_xG1orrWuFw

Posted by 솔라리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Entering Thailand is not as easy as before COVID-19 existed. Now, there are multiple travel restrictions present, and travelers had to gather numerous required documents. Included in the required documents is the Certificate of Entry (COE), a certificate required to be obtained by anyone who will enter Thailand which requires time, effort to process and patience.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MFA) in collaboration with the Digital Government Development Agency (DGDA) is currently developing the Thailand Pass System to replace the Certificate of Entry (COE) system.

With the proposed full reopening of Thailand, along with its easing restrictions and the goal to revitalize the economy, Thai Authorities are planning to replace the slow-paced COE system with a faster Thailand Pass system to be used starting on November 1, 2021.

 

태국에 입국하는 것은 COVID-19가 존재하기 이전만큼 쉽지 않습니다. 이제 여러 여행 제한 사항이 존재하며 여행자는 수많은 필수 문서를 수집해야 했습니다. 필수 서류에는 입국 증명서(COE)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이 증명서는 태국에 입국하는 모든 사람이 취득해야 하는 증명서로 시간과 노력, 인내가 필요합니다. 외교부(MFA)는 디지털 정부 개발청(DGDA)과 협력하여 현재 입국 증명서(COE) 시스템을 대체할 태국 패스 시스템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태국의 완전한 재개방과 완화 제한 및 경제 활성화 목표와 함께 태국 당국은 느린 속도의 COE 시스템을 2021년 11월 1일부터 사용할 더 빠른 태국 패스 시스템으로 교체할 계획입니다.

What Is Thailand Pass

The Thailand Pass system is a web-based system designed to make the documentation process of travelers entering Thailand more efficient than the Certificate of Entry application.

Just like the Certificate of Entry, it will collect data for entry forms required, but what makes it better than the Certificate of Entry (COE) is that it collects both travel and health information like vaccine certificates and it will help facilitate the filing of the TM6 and T8 Forms.

Through the Thailand Pass system, the expected documents and other paperwork requirements imposed on by the COVID-19 will be addressed.

The goal of the new Thailand Pass is to help support the country’s “Ease of Travel” system after it reopens and to expedite the process of filling out information and uploading travel documents.

 

태국 패스 시스템은 태국에 입국하는 여행자의 서류 절차를 입국 증명서 신청보다 더 효율적으로 만들기 위해 설계된 웹 기반 시스템입니다. 입국 증명서와 마찬가지로 필요한 입국 양식에 대한 데이터를 수집하지만, 입국 증명서(COE)보다 좋은 점은 백신 증명서와 같은 여행 및 건강 정보를 모두 수집하고 제출을 용이하게 도와준다는 것입니다. TM6 및 T8 형태. 태국 패스 시스템을 통해 COVID-19에 의해 부과되는 예상 서류 및 기타 서류 요구 사항이 해결됩니다. 새로운 태국 패스의 목표는 재개장 후 태국의 "Ease of Travel" 시스템을 지원하고 정보 작성 및 여행 문서 업로드 프로세스를 가속화하는 것입니다.

Who Can Apply for the Thailand Pass

The Thailand Pass is required for all travelers whether Thai or foreigners based on the following travel restrictions:
다음 여행 제한 사항에 따라 태국인이든 외국인이든 모든 여행자는 태국 패스가 필요합니다.

  1. Fully Vaccinated from Listed Countries
    Fully vaccinated travelers, both Thai and foreigners will be allowed to enter Thailand without quarantine or sandbox stay. The quarantine-free program is initially available for low-risk countries, and currently, there are  5 countries on the list. Listed below are 5 of the low-risk countries introduced:
    태국인과 외국인 모두 예방 접종을 완료한 여행자는 검역 또는 샌드박스 체류 없이 태국에 입국할 수 있습니다. 무검역 프로그램은 처음에는 저위험 국가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현재 목록에 5개 국가가 있습니다. 다음은 도입된 저위험 국가 5개입니다. 
    • China
    • Germany
    • Singapore
    • United Kingdom (UK)
    • United States of America (USA)
    The CCSA will add more countries to the list of eligible countries for this program in the coming weeks.
    CCSA는 앞으로 몇 주 안에 이 프로그램의 적격 국가 목록에 더 많은 국가를 추가할 것입니다.

  2. Fully Vaccinated under Sandbox Program (for all countries)
    Fully vaccinated travelers who are coming from non-listed are eligible to enter Thailand without quarantine. They must enter Thailand under the Sandbox Programs such as Phuket Sandbox or Samui Sandbox. They are required to spend 7 nights in an accredited SHA+ Hotel before they will be allowed to travel to other parts of Thailand.
    목록에 없는 국가에서 온 여행자가 예방 접종을 완료하면 검역 없이 태국에 입국할 수 있습니다. 푸켓 샌드박스 또는 사무이 샌드박스와 같은 샌드박스 프로그램에 따라 태국에 입국해야 합니다. 태국의 다른 지역을 여행하려면 공인 SHA+ 호텔에서 7박을 해야 합니다.
  3. Non-Vaccinated under Quarantine Program
    Non-vaccinated or partially vaccinated travelers are still allowed to travel to Thailand. They must undergo a mandatory quarantine of 10 nights in an accredited ASQ or AQ quarantine hotel before they will be allowed to travel to other parts of Thailand.
    예방 접종을 받지 않았거나 부분적으로 예방 접종을 받은 여행자는 여전히 태국을 여행할 수 있습니다. 태국의 다른 지역으로 여행할 수 있으려면 공인 ASQ 또는 AQ 검역 호텔에서 10박의 의무 검역을 받아야 합니다.

What are the Requirements for the Thailand Pass

In support of the “Ease of Travel”, there are only a few requirements that one will need to be able to obtain a QR entry code and enter Thailand. Listed below are the requirements:
"편리한 여행"을 지원하기 위해 QR 입력 코드를 획득하고 태국에 입국하는 데 필요한 몇 가지 요구 사항만 있습니다. 요구 사항은 다음과 같습니다.

  • Passport
  • Vaccination Certificate
  • COVID-19 Health Insurance Certificate
  • Confirmed ASQ hotel booking or Confirmed SHA+ hotel booking
  • Copy of Thai Visa if required

How to Apply for Thailand Pass

The Thailand Pass System is a QR code generating system.

To obtain a QR entry code or Thailand Pass ID, travelers will have to:
태국 패스 시스템은 QR 코드 생성 시스템입니다. QR 입장 코드 또는 태국 패스 ID를 얻으려면 여행자는 다음을 수행해야 합니다.

  • Register at www.thailandpass.go.th (this website is not active as of writing)
    www.thailandpass.go.th에서 등록하십시오(이 웹사이트는 작성 시점에서 활성화되지 않음) 
  • Input personal details
    개인정보 입력 
  • Upload the required documents
    필요한 서류 업로드

And if approved, you will receive an email of your QR Entry Code or Thailand Pass ID which you will use upon entering Thailand.
그리고 승인되면 태국에 입국할 때 사용할 QR Entry Code 또는 Thailand Pass ID의 이메일을 받게 됩니다

How long does it take to Process the Thailand Pass

The processing time for the Thailand Pass application is 3 to 5 days depending on the Thai Embassy or Consulate where the application has been submitted. It is recommended to apply for the Thailand pass at least 7 days before your intended departure.
태국 패스 신청 처리 시간은 신청서를 제출한 태국 대사관 또는 영사관에 ​​따라 3~5일입니다. 출발 예정일 최소 7일 전에 태국 패스를 신청하는 것이 좋습니다.

COE Still Required For Some Travelers

Though the Thailand Pass System will replace the Certificate of Entry (COE) system, there are still some specific travelers entering Thailand that will need to use the Certificate of Entry.

Who are those specific travelers?
태국 패스 시스템이 입국 증명서(COE) 시스템을 대체하지만 여전히 입국 증명서를 사용해야 하는 일부 특정 여행자가 태국에 입국합니다. 그 특정 여행자는 누구입니까?

  • Travelers who will enter through Alternative Hospital Quarantine (AHQ); those traveling by sea (yacht, cruise ships, etc.) and by land
    대체 병원 검역소(AHQ)를 통해 입국하는 여행자 해상(요트, 유람선 등) 및 육로로 여행하는 사람
  • Travelers who are entering Thailand by air before November 1, 2021
    2021년 11월 1일 이전에 비행기로 태국에 입국하는 여행자

Recommended COVID Insurance

Based on experience, the common problem for COE or Thailand Pass applications being rejected and travelers being denied to board their flight is that some insurance policies are not properly worded. Your COVID 19 insurance must expressly state that it covers up to 100,000 USD medical expenses including COVID 19 and it must cover your whole stay in Thailand. To purchase the most reliable insurance that has never had any problem with the Thai Embassy or airline, please click the link below:

경험에 따르면 COE 또는 태국 패스 신청이 거부되고 여행자가 비행기 탑승이 거부되는 일반적인 문제는 일부 보험 정책이 제대로 표시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COVID 19 보험에는 COVID 19를 포함하여 최대 100,000 USD 의료비를 보장한다고 명시적으로 명시되어 있어야 하며 태국 체류 전체를 보장해야 합니다. 태국 대사관이나 항공사에서 한 번도 문제가 없었던 가장 믿을 수 있는 보험에 가입하려면 아래 링크를 클릭하십시오.

https://www.siam-legal.com/axa-insurance

Thailand Pass Application Service by Siam Legal

Application for the Thailand Pass is free of charge and you do not need any assistance to apply for it. However, there may be instances where some individuals may voluntarily choose a paid service provider such as a law firm to provide consultation, assist them to prepare their documents, and submit them on their behalf. Individuals may encounter problems with their documents that are not being uploaded properly or some information or documents that are deemed unacceptable to the Thai embassy or consulate that may cause delay or rejection of your Thailand Pass application, so it may be helpful to retain a service provider to assist you with the application. These paid Thailand Pass services offered by Siam Legal are listed below.
태국 패스 신청은 무료이며 신청하는 데 도움이 필요하지 않습니다. 다만, 일부 개인이 로펌 등 유료 서비스 제공자를 자발적으로 선택하여 상담, 서류 준비 및 제출을 대행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개인은 문서가 제대로 업로드되지 않거나 태국 대사관이나 영사관에 ​​허용되지 않는 것으로 간주되는 일부 정보 또는 문서에 문제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태국 패스 신청이 지연되거나 거부될 수 있으므로 서비스 제공업체를 유지하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신청을 도와드립니다. Siam Legal에서 제공하는 이러한 유료 태국 패스 서비스는 다음과 같습니다.

Siam Legal Visa and Thailand Pass Application Assistance

Package 1: 200 USD

  • Online Visa Consultation
  • Extensive checklist of required documents
  • Assistance in Thai e-visa application (non-immigrant O marriage visa and 60-day TR visa)
  • Assistance in Thailand Pass application
  • 3 to 4 weeks process
  • Available in the US, UK, and Canada visa applications only

Package 2: 100 USD

  • Consultation with our Immigration Specialist
  • Extensive checklist of required documents
  • Assistance in Thailand Pass application (including Visa holders and Visa Exemption)
  • 3 to 5 days process
  • Available for Thai and foreign nationals

NOTE: The Thai government has not officially launched the Thailand Pass system, so we can expect some changes in the coming days. We will publish updates and additional information as soon as they are officially confirmed.
참고: 태국 정부는 공식적으로 태국 패스 시스템을 출시하지 않았으므로 앞으로 몇 가지 변경 사항이 있을 수 있습니다. 공식적으로 확인되는 대로 업데이트 및 추가 정보를 게시할 예정입니다

Posted by 솔라리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